광고
광고
광고

한국철도, 전자입찰시스템 개선…업무 편의성 높여

모의입찰시스템ㆍ즐겨찾기 기능 등 협력사 위한 맞춤형 서비스 신설

백용태 기자 | 기사입력 2021/10/19 [15:36]

한국철도, 전자입찰시스템 개선…업무 편의성 높여

모의입찰시스템ㆍ즐겨찾기 기능 등 협력사 위한 맞춤형 서비스 신설

백용태 기자 | 입력 : 2021/10/19 [15:36]

▲ 한국철도(코레일) 사옥 전경 (사진=한국철도 제공) ©철도경제

 

[철도경제신문=백용태 기자] 한국철도(코레일)의 전자입찰시스템이 개편됨으로서 협력 업체들의 업무 효율성이 더욱 높아질 전망된다.

 

한국철도는 19일 누구나 쉽게 전자입찰 방식을 이해할 수 있도록 모의입찰 체험 서비스를 신설하는 등 전자입찰시스템을 개선했다고 밝혔다.

 

주요 개선 사항은 '모의입찰시스템'과 '즐겨찾기', ‘계약정보 확인’ 등 입찰에 참가하는 협력업체를 위한 맞춤형 서비스 신설이다.

 

먼저 모의입찰시스템을 통해 '사업수행능력평가(PQ심사)'나 '2단계 기술가격분리' 등 복잡한 입찰 방식을 미리 체험할 수 있으며 관심분야의 키워드를 추가해 로그인 시 확인 가능한 즐겨찾기 시스템이 마련됐다.

 

이와 함께 계약정보 확인 시스템을 통해 해당 업체만 확인 가능한 계약이나 대금지급 현황이 제공되며 적격심사 대상이나 대금청구 가능여부 등을 자동으로 알려주는 계약관련 자동알림 기능도 추가됐다.

 

김종현 한국철도 재무경영실장은 "연평균 6천여 건 정도인 입찰 참여 업체의 업무 편의성을 높여 보다 쉽게 서비스를 이용하도록 하고, 앞으로도 전자입찰이 더욱 활성화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 한국철도가 개편한 입찰시스템 화면 (사진=한국철도 제공) © 철도경제

  • 도배방지 이미지

한국철도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