철도공단, 승강장 노후 조명설비 개량 완료 "전기료 6억 절감"

동대구역 등 18개 역사, 29억 투입...1만 2500개 LED로 교체

장병극 기자 | 기사입력 2020/08/06 [10:13]

철도공단, 승강장 노후 조명설비 개량 완료 "전기료 6억 절감"

동대구역 등 18개 역사, 29억 투입...1만 2500개 LED로 교체

장병극 기자 | 입력 : 2020/08/06 [10:13]

▲ 한국철도시설공단 사옥 전경  © 철도경제

 

[철도경제-장병극 기자] 한국철도시설공단이 지난해 2월부터 사업비 29억 원을 들여 시행한 승강장 노후 조명설비 개량 사업이 1년 6개월 만에 마무리됐다.

 

철도공단 영남본부는 경부선 동대구역 등 18개역 승강장의 조명설비 개량공사를 완료했다고 6일 밝혔다.

  

공단은 지난해 2월부터 사업비 약 29억원을 투입하여 에너지의 효율적 이용과 온실가스 저감을 목적으로 승강장 노후 조명설비 1만 2500개를 친환경·고효율 LED로 개량했다.

 

이번 조명설비 개량으로 승강장이 기존보다 30% 이상 밝아져 열차 이용객들이 안전하게 이동할 수 있게 됐다. 또한 조명설비 수명이 3.5배 연장될 뿐만 아니라 연간 약 6억원의 전기요금도 절감될 것으로 기대된다.

 

송광열 영남본부장은 “공사 기간동안 불편을 감내해 주신 열차 이용객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리며, 앞으로도 노후 철도 시설물을 지속적으로 개량하여 열차 이용객의 편의 증진 및 안전 확보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