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철도공단-건설협회, 상생협력 간담회 "신규사업 조속히 추진해달라"

건협, 적정단가 반영 및 간이형종심제 평가방안 개선 등 요청

장병극 기자 | 기사입력 2021/04/16 [09:19]

철도공단-건설협회, 상생협력 간담회 "신규사업 조속히 추진해달라"

건협, 적정단가 반영 및 간이형종심제 평가방안 개선 등 요청

장병극 기자 | 입력 : 2021/04/16 [09:19]

▲ 건설회관(서울 강남 소재)에서 건설업계 상생협력 간담회를 개최한 김한영 이사장(왼쪽 네 번째)과 대한건설협회 김상수 회장(왼쪽 다섯 번째)  © 철도경제

 

[철도경제=장병극 기자] 국가철도공단은 서울 강남구에 소재한 건설회관에서 건설업계와 상생협력 간담회를 개최했다고 지난 15일 밝혔다.

 

코로나19로 인해 소규모로 진행된 이번 간담회는 김한영 이사장과 김상수 대한건설협회 회장이 참석한 가운데 ▲국가균형발전 프로젝트 조기 이행 ▲적정단가 반영 ▲간이형 종심제 평가방안 개선 등 건설업계의 현안과 애로사항에 대해 논의했다.

 

김상수 대한건설협회 회장은 “철도사업은 지역경제와 건설산업에 지대한 영향을 미치는 만큼 국가균형발전 프로젝트 등 신규사업의 조속한 추진”과 “입찰 및 공사 이행 과정에서 발생하는 건설업계 애로사항을 적극 반영해줄 것”을 요청했다.

 

이에 대해 김한영 이사장은 “공정한 계약환경 조성을 위해 '계약제도 혁신TF'를 발족하였으며, 이를 통해 불합리한 제도를 개선하고 기술·상생 중심의 평가방안을 마련해 나가겠다”며 “안전한 건설현장 조성과 기술력 강화에 동참해 줄 것을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